• 최종편집 2020-11-24(화)

안산시, 코로나19 고위험시설 종사자 1천100명 선제적 검사 실시

주말 이틀 동안 안전하게 진행…요양원·요양병원 종사자 대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11.02 09:3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글로벌문화신문] 안산시 상록수보건소는 관내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고위험시설 종사자 1천100명을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실시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달 31일부터 지난 1일까지 이틀 동안 상록수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진행된 검사는 산발적인 코로나19 집단 발생이 잇따르는 상황에서 ‘조용한 전파’ 차단 및 고위험시설 보호를 위해 선제적으로 마련됐다.

특히 고령, 기저질환자 등이 많은 요양원·요양병원 등 고위험시설을 중심으로 최근 산발적 집단감염이 잇따르는 만큼, 이를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추진됐다.

상록수보건소는 33명의 인력을 보건소에 배치, 한 번에 많은 인원이 모이지 않도록 분산해 진행했으며, 접수부터 검체 채취까지 철저한 안전수칙 준수 하에 이뤄졌다.

상록수보건소 관계자는 “감염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어르신들이 밀접해 있는 고위험시설에 대한 선제적 검사는 코로나19 감염을 차단하는 최선의 방법”이라며 “코로나19 위기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안산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502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산시, 코로나19 고위험시설 종사자 1천100명 선제적 검사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