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9(목)

포항시립미술관, 제79회 미술관 음악회‘MUSEUM & MUSIC’개최

30일, 아마빌레 여성합창단과 소프라노 마혜선 음색으로 미술관 채운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27 15:5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아마빌레 여성합창단 단체사진

 

[글로벌문화신문] 포항시립미술관은 오는 30일 오전 11시 시립미술관 1층 로비에서 제79회 미술관 음악회 ‘MUSEUM & MUSIC’을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아마빌레 여성합창단과 소프라노 마혜선의 아름다운 음색으로 미술관을 가득 채울 예정이다. 아마빌레(Amabile)는 ‘우아하고 사랑스럽게 연주하라’는 뜻의 이탈리아 음악용어이다. 2009년 창단한 합창단은 목운중학교 어머니 합창단으로 시작했으며, 다수의 정기연주회와 대회에 참가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지휘자 신동철, 피아노 김남희와 함께 ‘감사의 노래’(제리 고핀), ‘인연’(이선희), ‘도라지 꽃’(박지훈) 외 총 7곡을 들려준다.

소프라노 마혜선은 이태리 롯시니 국립음악원 전체 수석 졸업 후 유럽 국제콩쿠르에서 10여 회의 우승을 차지했으며, ‘리골레토’, ‘돈 파스콸레’, ‘사랑의 묘약’, ‘마술피리’ 등 다수의 오페라 주역으로 출연했다. 클라리넷 현정만과 피아노 이은비와 함께 ‘바위 위의 목동’(슈베르트) 그리고 ‘오 사랑하라, 그대가 사랑할 수 있는 한’(리스트)을 선보인다. 미술관 음악회는 매월 마지막 주 목요일에 열리며, 미술관을 찾는 관람객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66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포항시립미술관, 제79회 미술관 음악회‘MUSEUM & MUSIC’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