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08(월)

하동군, 129주년 고성산 동학농민혁명군 위령식 거행

11월 11일 오전 11시 하동군 옥종면 고성산 위령탑서 전몰 동학군 넋 기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13 09: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29주년 고성산 동학농민혁명군 위령식 거행

 

[글로벌문화신문] 하동군은 동학농민혁명 129주년을 맞아 11월 11일 오전 11시 옥종면 북방리 고성산 동학농민혁명군 위령탑에서 동학농민혁명군 위령식을 거행했다고 13일 밝혔다.

고성산 동학농민혁명군 위령식은 1894년 11월 11일 일본군의 내정간섭에 항거해 봉기한 서부 경남 일대 동학혁명군이 일본군과 교전 끝에 전사한 동학군의 영령을 추모하기 위해 매년 열리고 있다.

이번 위령식은 경남동학농민혁명계승사업회가 주최하고 고성산동학혁명군기념사업회가 주관하며 천도교중앙총부, 하동군 동학농민혁명기념사업회 등의 후원으로 실시됐다.

위령식은 국민의례에 이어 천도교 의절에 따라 청수봉전, 심고, 동학혁명군 12개조 폐정개혁안 낭독, 추념사, 추모사, 분향, 동학혁명군 추모가 합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위령식에 참석한 김영선 부군수는 “선열들의 고귀한 희생에 깊은 경의를 표하며, 동학농민혁명의 숭고한 정신을 계승・발전시키고, 역사적 사실과 의미를 연구하는 일에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고성산성은 129년 전 동학혁명군이 일본군과 전투를 벌인 곳으로, 고성산 능선을 따라 곳곳에 암벽이 남아 있고, 정상 부근에는 동학혁명군이 축조한 석루와 혁명군 지휘자들이 군사회의를 개최한 듯한 탁자와 의자 모양의 돌이 남아 있다.

고성산성은 1994년 경남도기념물 제142호로 지정됐으며, 이듬해 동학농민혁명 100주년을 기념해 1995년 3월 고성산성에 높이 15m의 위령탑을 건립해 넋을 기리고 있다.
태그

전체댓글 0

  • 188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하동군, 129주년 고성산 동학농민혁명군 위령식 거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