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9(목)

윤석열 대통령, 신임 특수전사령관 등 중장 진급자 12명에 삼정검 수치 수여

윤석열 대통령, 중장 진급자 진급·보직 신고 및 삼정검 수치 수여식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06 22: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1월 6일 윤석열 대통령은 중장 진급·보직 신고 및 삼정검 수치 수여식을 가졌다.

 

[글로벌문화신문] 윤석열 대통령은 11월 6일 오후 용산 대통령실에서 곽종근 신임 특수전사령관을 비롯한 중장 진급자 12명으로부터 진급 및 보직신고를 받고 삼정검에 수치를 수여했다. 이번 군 수치 수여식은 윤석열 정부들어 다섯 번째 수치 수여식이다.

삼정검은 호국·통일·번영의 의미를 담고 있으며, 수치에는 삼정검을 부여받은 이의 보직과 계급, 이름 그리고 대통령 이름이 새겨져 있다. 대통령은 군 중요직위자로 임명된 장군들의 삼정검에 직책을 명시한 수치(끈으로 된 깃발)를 달아주며 국가를 위해 더욱 헌신할 장군들을 격려했고, 함께 참석한 배우자들에게는 꽃다발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함께했다.

이어서 대통령은 장군들에게 명예로운 진급을 축하하고 가족들에게도 감사를 전했다. 대통령은 우리 안보상황이 엄중하다고 말하며, 북한은 핵, 미사일 위협을 고도화하고, 선제 공격을 위협하고 있으며, 군사 위성 발사도 예고하고 있다면서 이에 대비한 철저한 대비태세를 강조했다.

대통령은 국가의 안보는 고성능 무기, 첨단 전력들을 갖춰야 할 뿐만 아니라 장병들의 교육훈련과 대적관 그리고 정신자세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투철한 군인정신과 확고한 대적관을 바탕으로 실전과 같은 교육훈련에 매진할 것을 당부했습니다. 아울러 부하들을 사랑하며 현장에서 이들의 복무 여건을 잘 살필 것을 당부했다.

끝으로 대통령은 여러분의 어깨에 국민의 생명과 안전이 달려있다고 격려하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오늘 행사에는 신원식 국방부 장관, 조태용 국가안보실장, 인성환 국가안보실 2차장, 복두규 인사기획관, 최병옥 국방비서관 등이 배석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698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윤석열 대통령, 신임 특수전사령관 등 중장 진급자 12명에 삼정검 수치 수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