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9-19(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9.11 22:3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의사회사진.jpg

 

 

[글로벌문화신문] 국제 인도주의 의료 구호 단체 국경없는의사회(사무총장 티에리 코펜스)는 7일 클래식 기타리스트 드니성호(Denis Sungho Janssens)를 국경없는의사회 공식 파트너인 ‘컴패니언(The MSF Companion)’으로 위촉했다. 

 

드니성호는 앞으로 국경없는의사회와 긴밀한 파트너십을 통해 인도주의 가치 실현과 전 세계 소외된 환자를 위한 옹호 활동에 앞장설 예정이다. 특히 내년에는 국경없는의사회 구호 현장을 함께 방문해 직접 목격한 의료 소외 지역 환자의 현실을 음악적 영감으로 풀어내 대중에 전할 계획이다.


드니성호는 한국계 벨기에인 기타리스트로, 14세에 벨기에 영 탤런트 콩쿠르 1위에 입상하고 2005년 유럽 콘서트홀 협회(ECHO)의 ‘라이징스타’로 선정됐다. 이후 한국과 벨기에를 오가며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부산에서 태어나 1세에 벨기에로 입양된 해외 입양인 아티스트로서 스토리를 방송을 통해 전하기도 했다.


드니성호는 “인도주의를 실현하기 위한 국경없는의사회의 노력에 동참할 수 있어 아티스트로서, 한 개인으로서 영광”이라며 “‘인도주의’와 ‘사람’ 사이의 ‘하모니(Harmony)’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국경없는의사회 컴패니언 위촉 소감을 전했다.


티에리 코펜스 국경없는의사회 사무총장은 “국경없는의사회 한국의 첫 컴패니언 드니성호와 폭넓은 협력을 기대한다”며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수많은 환자의 어려움을 음악을 매개로 대중에 알릴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태그

전체댓글 0

  • 4553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경없는의사회, 공식 파트너 ‘컴패니언’에 클래식 기타리스트 드니성호 위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