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4-14(일)

이민근 안산시장, 집중호우 피해 대부도 현장점검…인명피해 없도록 철저 대비

이민근 시장“피해 최소화 위해 행정력 집중…민·관 합동으로 현장 중심 대응”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8.09 13: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이민근 안산시장이 9일 대부도 호우피해지역을 찾아 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글로벌문화신문] 이민근 안산시장은 9일 집중호우로 도로침수 피해가 발생한 대부도 지역을 현장점검하고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할 것을 지시했다.

안산시에는 8일부터 약 220㎜의 집중호우가 내린 가운데 대부도 지역은 도로침수, 수목 전도 등의 피해가 발생했다. 시는 인명피해를 막기 위한 긴급조치를 실시하고, 현재 사고현장 주변을 통제하며 복구를 진행 중이다.

앞서 시는 8일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하천, 해안, 저지대 도로에 안전선 설치 ▲재난취약시설 예찰 ▲호우·강풍·풍랑 대비 홍보 등 비상대응체제에 돌입했다.

이민근 시장은 9일 오전 8시 재난안전대책회의를 주재하며 계속되는 집중호우에 시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대책을 논의한 후, 즉시 현장을 찾아 피해 상황을 점검했다.

시에 따르면 이번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으며, 주택침수, 도로침수 등 피해상황을 파악하고 신속하게 복구하며 대응하고 있다.

이민근 시장은 “무엇보다 인명피해가 없도록 현장 중심으로 움직여 주고, 관계 기관과 자율방재단 등과 협력해서 시민 피해를 최소화 해달라”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9477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민근 안산시장, 집중호우 피해 대부도 현장점검…인명피해 없도록 철저 대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