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8-14(일)

군포시, 지역예술인 창작품 전시회

예술인에게는 창작능력 발휘기회 제공··시민들은 창작품 감상 등 문화예술 향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03 09: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군포시청에서 전시 중인 지역예술가들의 작품을 시민들이 감상하고 있다.

 

[글로벌문화신문] 군포시민들의 문화예술 향유기회 확대와 지역예술인 작품활동 지원을 위한 ‘2022년 군포시 지역예술가 작품 전시회’가 군포시청 등 3곳에서 열리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군포시청 2층 대회의실 입구와 수리산 상상마을 태을관, 공익활동지원센터(산본로데오거리 NH농협건물 지하 1층) 등 3곳에서 11월 30일까지 계속되며, 관내 예술인 13명의 창작명품 20점이 전시되고 있다.

전시작품들은 동양화, 서양화, 서예, 도자기, 판화, 공예품 등 다채롭게 구성돼, 코로나19로 인해 전시 관람이 어려웠던 시민들의 문화예술에 대한 욕구를 충족시켜주고 있다는 반응을 얻고 있다.

또한 문화소외계층의 문화 접근성을 높이는 것도 이번 전시회 개최의 취지다.

특히 지역문화예술인들로서는 창작물을 공공기관에 전시함으로써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예술인들의 활동무대를 넓혀나가는 기회가 될 수 있다.

군포시는 이에 앞서 지난 4월 지역예술인들을 상대로 공모를 개최해, 모두 77점을 접수하고 심사를 거쳐 전시작품 20점을 선정했다.

이번 전시회에 ‘아름다운 날...’ 등 3점의 작품이 전시된 배선한 한국미술협회 군포지부장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작품활동을 열심히 한 덕분에 공모에 선정되는 좋은 결과를 얻은 것 같아 기쁘고 보람을 느꼈다. 지역 작가들은 이런 기회를 만들어 준 군포시에 감사함을 느끼고 군포를 자랑스러워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역 예술가들에게 힘을 실어줄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달라”고 말했다.

전시회를 둘러본 한 시민은 “우리 지역에서 활동하는 예술인들과 창작물을 접할 수 좋은 기회”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전시회나 박물관에 거의 가지 못했는데, 군포의 우수 예술인들의 다양한 작품을 감상하고 신선한 느낌을 받았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2016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군포시, 지역예술인 창작품 전시회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