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5(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24 09:5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전통사진.jpg

 
출처: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글로벌문화신문]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김삼진)은 전통 분야 예술가들이 창작의 지평을 넓히고 공연 시장 진입에 필요한 지식을 습득할 수 있도록 ‘2022 전통예술가 역량강화’ 사업을 진행한다.
 
역량강화 사업은 ‘창·제작 활동’, ‘영상 제작 및 활용’, ‘유통 및 홍보’ 총 3개 분야의 이론 및 실무 교육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이 중 창·제작 활동 프로그램인 ‘경계 위 창작’ 공모 접수를 5월 26일(목)부터 6월 19일(일)까지 진행한다.
 
 ‘경계 위 창작’은 전통 분야의 무용, 기악, 성악 부문 예술가들이 타 장르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전문 안무가 및 연출가의 지도를 통해 새로운 작품 창·제작을 시도할 수 있게 기획됐다. 타 분야 예술을 받아들이고 전통의 경계를 넘나드는 과정에서 자신만의 창작 세계를 구축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참여 예술가 선정은 타 분야에 대한 열린 자세 및 해당 교육을 통한 발전 가능성 등을 중점으로 평가한다. 공모를 통해 선정된 무용 부문 예술가는 7월에 전문 안무가이자 연출가인 예효승, 장예림, 최명현의 전담 지도하에 새로운 작품을 창작하고 8월에 공연을 올린다.
 
기악, 성악 부문 예술가는 8월에 창·제작 전문학과의 교육가 지도하에 작품을 창작하고 9월에 공연을 올린다. 향후 ‘경계 위 창작’ 프로그램을 통해 제작한 작품으로 음원이나 영상 등 콘텐츠 제작을 하게 되면 부분 지원이 가능하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김삼진 이사장은 “전통예술을 다양한 방식으로 변주하고 기존의 틀을 깨며 자신만의 색깔을 찾을 수 있는 체험의 장을 마련했다”며 “이 프로그램이 마음껏 창작 의지를 펼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5375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전통예술가 역량 강화를 위한 창·제작 활동 프로그램 ‘경계 위 창작’ 참가자 모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