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6-25(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5.19 09:5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공예주간 백자연희

 

[글로벌문화신문] 문경국가무형문화재전수관(관장 김정옥, 국가무형문화재 사기장)은 오는 28일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에서 주관하는 '공예주간'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백자연희(白磁演戲)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공예 주간은 국내 최대 규모로 열리는 공예 축제로, 공예의 즐거움을 알리기 위해 오는 20일부터 29일까지 전국적으로 펼쳐진다.

2022년 공예주간의 주제는 '우리집으로 가자' 로 집으로 가서 집에 있어서 더 멋지고 근사한 공예에 주목하여 정해진 테마이다.

내가 힘들고 지쳤을 때 내 몸을 받아주는 곳, 나를 쉬게 해주는 곳, 내가 가장 아끼는 누군가와 함께하고 싶은 공간이 바로 집이라는 것에 착안한 것이다.

백산헤리티지연구소 김남희 소장은 "쓰임새 좋고 정성스럽게 만든 공예품으로 나의 집이 채워진다면 이보다 더 행복할 수 있을까? 그리고 만약 그 공예품을 내가 혹은 나의 가족이 직접 만든 것이라면?" 이러한 물음에서 백자연희(白磁演戲) 행사는 시작되었다고 말했다.

'백자연희'는 도자기 마켓 행사이다.

이를 위해 문경국가무형문화재전수관은 문화재청의 무형문화재 전수교육관 활성화사업 프로그램으로 사기장 도예교실 7개 반의 수강생 80여명과 함께 쓰임새 있는 백자 그릇을 만드는 수업을 2달 넘게 60회에 걸쳐 진행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029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문경 국가무형문화재전수관, 2022 공예주간 맞이 ‘백자연희(白磁演戲)’ 전시 마켓 행사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