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6-23(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5.11 11:4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글로벌문화신문]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상반기 특별전 ‘찐! 살아있는 화석 박물관’을 개최한다.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어린이와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마련된 이번 특별전은 5월 11일부터 26일까지 유튜브,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 온라인으로 만날 수 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하향 조정 되는대로 전시관 관람도 진행할 예정이다.

익룡·공룡과 함께 1억년 전 진주에 살았던 다양한 동물들의 발자국 화석과 살아있는 파충류, 양서류, 조류를 동시에 만남으로써 당시의 생태계를 생동감 있게 느낄 수 있다.

또한,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은 지난해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는 공립박물관 실감 콘텐츠 구축 지원 사업을 통해 다채로운 실감 콘텐츠를 구축하여 특별전과 함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특별전을 통해 가정에서나마 1억년 전 진주의 생태계를 들여다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영상 콘텐츠를 제작해 코로나 시대에 안전한 전시 관람의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당부했다.

태그

전체댓글 0

  • 6474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진주익룡발자국전시관, 상반기 기획전 '찐! 살아있는 화석 박물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